로그인 회원가입

CGN 투데이

바로가기
18:16
교계

예장합동 소속 교회 중 42% 미자립 상태

94등록 2018-10-12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CGN 투데이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최근 교회자립개발원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 교회들 중 약 42%가
재정적으로 미자립 상태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103회 예장합동 총회에 제출된 이번 조사 결과는
교단 소속 1만 1414개 교회들 중
설문에 응답한 8637곳의 자립 현황을 분류한 결과로,

연간 예산 3500만 원 이하의 미자립 교회가
3690개로 전체의 42.7%를 차지했습니다.

권역별 미자립 교회 비율은
강원.충청 중부권이 49.4%로 가장 높았으며
이어 경기권이 44.8%, 광주.전남이 43.8% 등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서울은 42.1%, 부산.울산.경남은 41.7%, 전북 40.2% 등을 기록했으며
대구.경북이 36.4%로 가장 낮은 비율을 보였습니다.

한편, 연간 예산 3500만 원에서 1억 원의 자립 교회는
2463개로 전체의 28.5%로 나타났으며

타 교회를 지원할 여력이 되는 연간 예산 1억원 이상의
교회는 전체의 28.8%를 나타냈습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