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GN 투데이

바로가기
18:16
미션

팀 켈러, 한국교회에 남긴 메시지는?

303등록 2018-03-08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CGN 투데이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앵커멘트▶

지난 5일 시작된 2018 센터처치 콘퍼런스
'복음, 도시, 운동'이 어제 막을 내렸습니다.
콘퍼런스 전날 열렸던
북콘서트 '팀 켈러, 고통을 말하다'부터 시작하면 4일간의 일정입니다.
팀켈러 목사를 비롯한 주요 강연자들이 한국 교회에 남긴
메시지를 정리했습니다.
박꽃초롱 기잡니다.


◀리포트▶

한국교회는 통상
전국에 5만에서 6만 곳에
이르는 것으로 추정됩니다.

지난 130여 년간 꾸준한 양적 성장을 이뤄왔지만
일각에선 도농간 교회 불균형 발전과
대형교회 위주의 교회 성장을
한국교회가 풀어야 할 숙제로 지적해 왔습니다.

최근 방한한 팀 켈러 목사를 필두로 한
2018 센터처치 콘퍼런스는
새로운 모델의 도시교회개척운동의 필요성을 제기했습니다.

3일간의 콘퍼런스에는
팀 켈러 목사를 비롯해
한인 2세 스티븐 엄 목사,
제이 카일 목사 등이 주 강사로 나섰습니다.

팀 켈러 목사는 콘퍼런스에서
포스트모더니즘, 포스트웨스턴 등
전반적인 사회 현상을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어떻게 복음을 전해야 하는지에 집중했습니다.

[녹취] 팀 켈러 목사 / 리디머장로교회

콘퍼런스는 3일 내내 도시사역에 집중했습니다.
콘퍼런스를 개최한 시티투시티의 사역이
뉴욕 한복판에서 시작됐기 때문입니다.

바울의 사역을 예로 들며
초대 교회 복음 운동의 핵심은
도시, 전도, 제자도, 지도자들, 교회들이었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제이 카일 목사 / CTC

이번 콘퍼런스는 단순히
수백개의 교회 개척 운동에 성공한
미국의 사역을 소개하는데 그치지 않고
한국교회에 실질적인 적용점을 제시했다는데 의미가 있습니다.

CTC 코리아 이인호 이사장은
한국교회의 종교화, 게토화, 제도화를
성장의 장애물로 꼽으며

기성교회의 복음적 갱신과
복음적 교회 개척을 한국교회의 지향점으로 강조했습니다.

[녹취] 이인호 이사장 / CTC 코리아

그러면서 구체적으로
앞으로 전개될 CTC 코리아 운동을 통해
목회자 훈련과 교회 개척 인큐베이팅이
어떻게 전개될지 설명했습니다.

양적 성장을 추구해오던 한국교회에
복음, 도시, 운동의 세 키워드가
질적 성장의 열쇠가 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집니다.
CGN투데이 박꽃초롱입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