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GN 투데이

바로가기
18:16
문화

2018 평창 패럴림픽, 그리스도의 사랑을!

199등록 2018-03-13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CGN 투데이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앵커멘트▶
평창 동계 패럴림픽이 시작했지만
올림픽에 비해 상대적으로 관심이 적은데요.

패럴림픽 성공개최와
선수단을 응원하기 위해
크리스천들이 나섰습니다.

보도에 박건희기자입니다.


◀리포트▶
2018 평창 동계 패럴림픽이
역대 최대규모로 열렸습니다.

전 세계 49개국에서
570명의 선수가 참여했습니다.

올림픽에 비해
상대적으로 적은 관심을 받는
패럴림픽 선수들을 응원하기 위해
한국기독교봉사단이 나섰습니다.

한국기독교봉사단 소속 교회 성도
약 300여 명이
지난 11일
컬링 경기를 관람했습니다.

손수건과 팻말 등을 활용해
힘찬 응원과 박수로
선수들에게 힘을 싣습니다.

[인터뷰] 홍창해 성도 / 해오름전원교회

[인터뷰] 김현정 성도 / 어단우리교회

한국기독교봉사단 소속 교회들은
올림픽에 이어 패럴림픽 기간에도
함께 연합합니다.

선수단 응원,
거리전도, 선교 페스티벌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칠 계획입니다.

[인터뷰] 심성근 목사 / 언약의교회

(화면전환)

한편 경기장 밖에서도
패럴림픽 선수들을
응원하는 이가 있습니다.

자폐장애를 가진 이장우 작가입니다.

강릉 선교장, 안목 해변 등
강릉의 다양한 명소도 소개합니다.

[인터뷰] 이장우 작가

이 작가는
강릉 아트센터에서 열린 이번 기념전에서
총 17 작품을 선보입니다.

전시회 주제 '어찌 그리 아름다운지요'는
시편 81편에서 인용했습니다.

하나님이 만드신 모든 장애가
아름답다고 고백하는 겁니다.

장애는 있지만 한계는 없다는 것을
작품을 통해 보여 패럴림픽의 의미를 더합니다.

[인터뷰] 황영숙 관람객

장애를 극복해 도전하는 선수들을 보며
믿음의 자세를 생각해봅니다.

CGN투데이 박건희입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