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GN 투데이

바로가기
18:16
문화

기독 문화 현장 3…발달장애인에게 희망을

151등록 2019-10-17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CGN 투데이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앵커멘트▶

크리스천 발달장애인들로 구성된 온사랑 합창단이
제6회 정기연주회를 열었습니다.

특별히 이번 연주회는
발달장애인들의 자립을 위한
기금 마련을 겸해 열렸는데요,

아름다운 음악과 따뜻한 나눔이 있는 현장을
신효선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발달장애인의 자립을 돕는 ‘드림콘서트’
2019. 10. 5 / 용산아트홀 대극장 미르홀]

맑은 합창 소리가
연주회장 가득 울려 퍼집니다.

발달장애인 25명과 선생님 10명으로 구성된
온사랑 합창단 정기 연주회 현장입니다.

찬양과 클래식 악기 연주,
뚱보새, 꼬부랑 등 재미있는 동요들까지
다양한 곡들이 연주됐습니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연주]

전 출연진이 함께 하는 연합합창 선곡은
‘희망의 노래 메들리’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어우러져 아름다운 화음을 이뤘습니다.

[인터뷰 : 최경열 지휘자 / 온사랑합창단]
안개 꽃이 여럿이 함께 어우러져서 함께 보일 때 아름다운 것처럼 우리 세상도 안개 꽃처럼 우리 장애인들과 비장애인들이 함께 만들어보는 세상을 꿈꿔보는 취지에서 그런 곡들을 선곡했습니다.

지난 2011년 창단된 온사랑 합창단은
6번의 정기연주회와
각종 장애인 합창대회 입상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습니다.

[사회 봉사를 위한 다양한 연주 활동]

이와 함께 장애인 인식 개선 강사,
찾아가는 공연으로 병원 로비 연주, 교도소, 학교 등에서 연주하며
많은 이들에게 감동을 선사했습니다.

[인터뷰 : 임희재 단장 / 온사랑합창단]
어린이 암 병동에 가서 암 환우들을 만나면서 사탕도 주고 사랑도 주고 정말 너무나도 그 친구들에게 희망을 주는 모습을 보게 되었어요. 그래서 우리 친구들이 그런 축복의 통로가 되고 있음에 아주 자랑스럽고 또 많은 사람들이 우리 친구들을 편견보다는 희망을 줄 수 있는 그런 친구들로 봐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순수하고 맑은 목소리로 찬양하는 단원들은
사회에 희망을 전하는 것은 물론,
찬양 연주를 통해 스스로도
많은 위로를 받고 있습니다.

[인터뷰 : 이예진 단원 / 온사랑합창단]
하나님이 저한테 예진아 참 은혜다, 기쁨으로 섬겨주고 사람들한테 사랑을 전해주고 예진이가 사랑받는 자녀가 되고..

[인터뷰 : 김보라 단원 / 온사랑합창단]
기도하는 마음이 생겨서. 기도하는 마음으로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저희를 통해서 (관객들이) 하나님을 영접했으면 좋겠어요.

[발달장애 단원 자립 위한 모금 진행]

온사랑합창단의 이번 정기 연주회는
발달장애를 가진 단원들의
자립을 돕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음악 연주 활동을 통한
직업 재활 능력을 향상시켜주고
사회 구성원으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는
기틀을 만들어주기 위해서입니다.

[인터뷰 : 배병준 학부모 / 온사랑합창단]
예전보다는 얼굴이 밝아지고 사회와 소통하고 관계를 가짐으로 해서 자신감을 얻는 것 같습니다. 아이들과 잘 어울리며 또 이것을 통해서 기쁨을 얻었으면 좋겠어요. 그래서 하나님을 온전히 섬길 수 있었으면 참 좋겠다 이런 생각을 갖게 됩니다.

서로 다른 이들이 어우러져 만드는 화음이
더 많은 이들의 가슴에 감동으로 다가가길 바라봅니다.

CGN 투데이 신효선입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