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GN 투데이

바로가기
18:16
문화

코로나19로 지친 이들에게

369등록 2020-03-26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CGN 투데이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앵커멘트▶

코로나19 사태가 길어지면서
점점 지쳐가는 요즘.

청량감 있는 노래 한 곡이
이들에게 위로와 기쁨을 주고 있습니다.

‘힘내요 대구송’을 만들어 선보이고 있는
찬양사역자 박요한 목사를
조준화 기자가 만나 이야기 들어봤습니다.


◀리포팅▶


대구를 응원하는 마음을 담은
여러 사람의 목소리들이 모였습니다.

찬양사역자 박요한 목사가 작사하고 작곡한
일명 <힘내요 대구송> 챌린지를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이들에게 위로를 전하고 싶은 마음들입니다.

‘힘내요 대구송’의 유튜브 조회수는 만 뷰를 넘었고
챌린지에는 벌써 10여 명이 참여했습니다.


[인터뷰] 박요한 목사 / 찬양사역자
“저도 CCM 사역자고 순회 사역자인데, 이번 코로나 사태 때문에 모든 외부 집회나 외부 공연들이 취소된 거예요... 그 상황에 대구, 경북 분들을 봤는데 ‘나도 힘든데, 저분들은 어떨까’. ‘더 특별한 마음이 생기는 거예요’. ‘다 같이 힘들지만 특별히 더 힘든 저분들을 위해서 내가 할 수 있는게 뭘까?’ (제가) 노래하는 사람이니까 ‘노래를 불러드리자’(라고 생각하게 된거죠.)”

[자막 : 대구 지명 활용한 재치있는 가사]

박요한 목사는
대구라는 지명을 활용해
재치 있는 가사를 쓰고
기억하기 쉬운 멜로디를 입혀
이 곡을 완성했습니다.

[인터뷰] 박요한 목사 / 찬양사역자
“옛날에 우리 말장난처럼 ‘뭐 해도 대구, 안 해도 대구’ 이런 장난 했잖아요? ‘그래, 이 대구라는 이름을 자연스럽게 가사에 집어넣자’ 그래서 만들어진게 ‘절대로 지치면 안대구, 쓰러지면 더더욱 안대구, 포기하면 안대구’“

“가사를 쓰고 휴대폰에 멜로디를 한번 흥얼거리고 붙였어요...그런 다음에 제가 바로 (친한) 동생한테 연락을 했죠. 이렇게 한번 만들어봤는데 코드를 한번 좀 해봐라...이거 너무 좋다. 이거 내일 녹음 하자‘ 그래서 시작된 게 ’힘내요 대구송‘이죠”


위로하고 싶어서 만든 이 노래를 통해
요즘에는 스스로가 오히려 위로를 받습니다.

[인터뷰] 박요한 목사 / 찬양사역자
“대구에 친한 지인들이 있는데, 그 친구들한테 (‘힘내요 대구송’) 링크를 보내줬어요, ‘힘내’라고... 정말 많은 분들이 오히려 저한테 감사하다고 인사를 해주시는 거예요, 그날부터. 그러면서 제가 ‘이 노래가 짧은 2분 몇 초의 노래지만, 이 노래를 통해서 그분들이 잠깐 위로를 얻을 수 있구나. 웃을 수 있구나. 힘을 얻을 수 있구나’.그래서 돌아볼 때, 이건 제가 쓴 게 아니라 하나님이 저분들 위로하라고 나한테 영감주셨구나라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자막 : 지역 이름 때문에 교회가 오해받기도]

전국을 돌아다니면서
사역해 온 그는
대구,경북 지역의 한 교회로부터
최근 안타까운 소식도 전해 들었습니다.

[인터뷰] 박요한 목사 / 찬양사역자
“항상 전국 교회를 다니는 사역을 했고요. ‘고향교회 패밀리’를 하면서, 많은 교회들을 방문했었는데, 그러면서 만나게 된 대구, 경북 지역 교회들이 생각나더라고요... 대구에는 신천동이라는 지역이 있어요. 동 이름이 신천동이에요. 신천동에 있는 교회여서 교회 이름이 ‘신천교회’거든요...자세한 정보 없이 신천교회가 신천지라고 생각하시고 교회를 공격하고, 농성도 일어나는 피해를 입었다고 (하더라고요)”

[자막 : ‘유튜브 부흥회‘로 지속적인 소통]

비록 공 예배를 비롯한
많은 집회와 행사들이 취소됐지만
박요한 목사는 온라인으로
성도들과 소통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인터뷰] 박요한 목사 / 찬양사역자
“월요일을 제외하고 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온라인으로 ‘유튜브 수련회‘, ‘유튜브 부흥회’라는 이름을 붙여서...그 방송을 통해서 정말 많은 분들이 우리가 오프라인에서 함께 예배는 못 드리지만 영상을 통해서 하나님께서 예배를 멈추지 않게 하시는구나(라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 은혜를 저도 누리고 있고”

[노래] 박요한 목사 / 찬양사역자
“절대로 지치면 안대구
쓰러지면 더더욱 안대구
너무 힘들어도 포기하면
결코 안대구 말구 안대구

끝났다 생각 안하면 대구
안된다는 생각 안하면 대구
잘될꺼란 생각만 하면 대구
함께 기도하면 대구“

“우리 대구, 경북 분들 힘내십시오, 화이팅!”

CGN투데이 조준화입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