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GN 투데이

바로가기
네트워크

인니 해비타트, 저소득층 주거 개선 나서

43등록 2022-06-28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CGN 투데이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앵커]
첫 번째 소식, 인도네시아 CGNTV에서 보내온 소식부터 전해드립니다.

쾌적한 곳에서 안정감을 누리는 것은 모두가 원하는 집의 모습일 겁니다.
그러나 경제적인 어려움 가운데 그것을 누리지 못하는 이들도 많습니다.

이와 같이 주거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들을 위해 인도네시아에선 해비타트가 나섰습니다.
최근에는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자원봉사활동을 재개해, 저소득층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사업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습니다.

* * * * *

[리포팅]
저소득층의 생활공간 부족은 인도네시아가 직면하고 있는 사회 문제 중 하납니다.

주택 문제는 일상생활의 여러 측면에 영향을 주기 때문에, 중요하게 다뤄져야 합니다.
이를 인지한 ‘해비타트 포 휴머니티 인도네시아(Habitat for Humanity Indonesia)’는 1997년부터 지역사회 저소득층을 위한 집 고치기 운동과 집짓기 운동을 진행해왔습니다.

프로그램 수혜 가정들은 ‘홈 파트너스(Home partners)’라고 불립니다.
해비타트의 생활개선 프로그램을 통해 현재까지 17만 5천 가구 이상이 도움을 받았습니다.

집수리 지원 사업과 집짓기 운동 수행전략 중 하나는 ‘볼런티어스 빌드(Volunteers Build)’라고 불리는 자원봉사자 참여 활동입니다.

지난 6월 11일, ‘해비타트 포 휴머니티 인도네시아(Habitat for Humanity)’는 창립 25주년을 기념해 코로나19로 인해 지난 2년간 중단됐던 자원봉사 프로그램을 재개했습니다.

‘일어나 인도네시아를 회복하자’라는 주제로, 땅그랑, 수라바야, 족자카르타 세 지역에서 동시에 저소득층 주거지 페인트칠 활동이 진행됐습니다.

‘땅그랑’의 ‘마욱’지역에선 가정집 30여 채와 학교 한곳이 새롭게 단장됐습니다.
200명에 가까운 회사원, 학생, 예술인, 기업인 등 다양한 자원봉사자가 참여했습니다.

[인터뷰] 조쉬 쿤제 가스펠 가수
저희가 집을 지었지만, 건물 그 이상의 의미가 있는 것 같습니다.
바라건대, 이 운동을 통해 이분들의 삶을 일으키고, 주민들의 미래를 일으켜 세울 수 있기를 바랍니다.

[인터뷰] 나디아 조아 모델 / 미스 페이스 휴머니티 2022 우승자
오늘 제가 참여한 모든 사회활동은 다음 세대의 존속과 그들의 교육, 미래를 위한 것입니다.
해비타트와 동일한 비전과 사명을 가지고 있습니다.
프로젝트 전체를 기쁨과 열정으로 임했습니다.

[리포팅]
페인트칠 활동은 아름답고 깔끔하며, 밝은 주거환경을 조성해 지역주민들이 청결한 환경을 유지할 의지를 돕는 목적으로 진행됐습니다.

수산토 인도네시아 해비타트 국장과 활동 수혜자인 ‘홈 파트너스’ 모두 생활환경의 질적 향상으로 삶의 다른 측면도 향상될 수 있다고 입을 모아 말했습니다.

[인터뷰] 수산토 국장 / 인도네시아 해비타트
인생은 집에서 시작됩니다.
제대로 된 집이 없다면, 가족이 건강하게 자라기 어렵습니다.
거리에서 놀던 아이들이 주택이 개선되니 집에 있으려고 합니다. 더 편하니까요.
또한 학업도 나아집니다.
집을 고치는데 지출이 많았던 부모님도 저축을 할 수 있게 됐습니다.

[인터뷰] 무니르
예전에 저희 집 기둥은 비스듬했고, 구멍이 뚫려 있었고, 칸막이가 갈기갈기 찢어져 있었습니다.
감사하게도 이제는 해비타트에서 저희 집을 지어주셔서 저는 잠도 더 잘 자고, 우리 아이는 비 새지 않는 공간에서 공부할 수 있습니다.

[리포팅]
이번 주택 개선 프로그램은 주민들이 자립해 관리할 수 있도록 자치구 차원에서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실시하는데도 영향을 끼쳤습니다.

[인터뷰] 아리프 라만
해비타트를 통해 마땅한 주거공간을 마련하고 나서, 경제능력 향상을 위한 지역사회 프로그램을 받게 됐습니다.
왜냐하면 우리는 사람들의 경제 활동의 개선 없이 집만으로는 관리와 유지가 어렵기 때문입니다.

[리포팅]
해비타트와 협력사들은 새로운 프로그램도 시작했습니다.
바로 폐플라스틱으로 제작된 벽돌로 집을 짓는 친환경 주택 건설 프로그램입니다.

친환경 주택 건설을 통해 세계를 강타한 기후 변화 위기를 다루는데 긍정적인 기여를 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해비타트는 향후 인도네시아에서 이와 같은 방법의 주택 건설이 다양한 지역에서 실시되길 기대하고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