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GN 투데이

바로가기
18:16
기획

[우리 시대의 원로] 임영수 목사

524등록 2016-04-18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CGN 투데이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앵커 멘트◀

CGN 투데이 특별기획 우리시대의 원로,
오늘을 두 번째 시간으로
모새골 공동체 임영수 목사를 만나봅니다.

서울 대형교회 목회자로 활동하다
개신교 영성공동체인 모새골을 운영하며
크리스천들이 하나님을 바로 알도록 힘쓰고 있는데요.

대한민국 대표적인 영성 목회자,
임영수 원로 목사를
이주희 기자가 만나봤습니다.

▶리포팅◀

경기도 양평 강상면에 위치한 모새골은
‘모든 것이 새로워지는 골짜기’라는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한국의 대표적 영성가인 임영수 목사가
이곳을 운영한지도 올해로 14년째입니다.

서울 영락교회와 주님의 교회 등 대형교회의 담임목사로
28년간 역임했던 임 목사가
모새골 공동체를 설립하게 된 건
신앙생활에 있어 구도자의 삶이
중요하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임영수 목사 / 모새골 공동체]

하루 2-3시간 노동과 묵상, 기도를 하며
하나님을 바로 알아가고
왜곡된 자아와 하나님과의 진실한 만남을 이루는 것.
이것이 임 목사가 말하는 진정한 영성입니다.

[임영수 목사 / 모새골공동체]

임 목사는 한국교회가 세상의 지탄을 받고 있는 안타까운 상황에서
한국교회가 시급히 버려야 할 것으로 기득권과 허세를 꼽습니다.

[임영수 목사 / 모새골공동체]

또한 교회가 외형에만 치중한 나머지
진정한 부흥에 있어 한계에 다다랐다며

신앙의 기초를 점검하고 복음을 전함에 있어
본질을 변질시키지 말아야 한다고 말합니다.

[임영수 목사 / 모새골공동체]

한사람의 올바른 목회자를 배출하기 위해
신학대학교의 역할을 강조하는 임 목사.

그가 생각하는 진정한 목회는
하나님께로 가는 올바른 길을 사람들에게 가르쳐주는 것입니다.

70여 년의 삶을 돌이켜보니 하나님께 길들여져 가는
여정이었다고 고백하는 겸손함이
오늘날 그를 한국교회의 대표적 영성이라 칭하는 이유입니다.

CGN 투데이 이주희입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