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월드 리포트

바로가기
18:16
월드워치

야지디족, 끝나지 않은 시련

741등록 2016-08-29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월드 리포트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중동에서 절멸 위기에 처한 건 기독교인만이 아닙니다. ISIS는 야지디족을 대상으로 집단 학살을 저질렀습니다. 한 이라크 의원의 지칠 줄 모르는 노력 덕분에 세계가 마침내 그 사실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그녀가 다시 한번 고대 공동체를 도와야 한다고 상기시켰습니다. 게리 래인이 보도합니다.

신자르 산에 고립된 야지디족을 살려달라는 비안 다킬 이라크 의원의 간절한 탄원에 세계가 야지디족을 주목했습니다.

비안 다킬 의원 / 이라크
"우리의 가족은 학살당했습니다. 정치적인 차이는 제쳐 두세요. 인류의 이름으로 우리를 구해주기를 요청합니다."

2014년 8월이었습니다. ISIS가 모술 댐 근처 신자르와 줌마르의 야지디족 마을을 공격했습니다. 남자들은 학살당했고 여자와 아이들은 납치됐습니다. 소년들에게는 ISIS에 가담하라고 강요했고 소녀들은 강간하고 성 노예로 팔았습니다. 미국은 다킬 의원의 필사적인 외침에 응답했고 신자르 산에 구호 물품을 공수했습니다. ISIS를 피해 도망친 만여 명의 야지디족이 도움을 받았습니다. 그녀의 동족이 갈증과 굶주림으로 죽어가는 동안 다킬은 식량과 물을 전달하기 위해 신자르 산을 직접 찾았습니다. 그녀가 신자르 산을 떠나려고 하자 흥분한 야지디족이 그녀가 탄 헬리콥터에 올라탔습니다. 위험할 정도로 많은 사람을 태운 헬리콥터는 추락했습니다. 다치셨습니까? 부상이 심했었나요? 무슨 일이 있었습니까?

비안 다킬 의원 / 이라크
"다리가 완전히 부러졌었어요. 갈비뼈, 머리 그리고 어깨도요."

다킬 의원은 현재 회복된 상태로 건강합니다. 목숨을 걸었고 다치기까지 할 만한 일이었습니까?

비안 다킬 의원 / 이라크
"물론입니다. 그들은 저의 동족입니다. 그들도 사람입니다. 테러리스트들이 그들을 죽이려고 했죠."

기독교인들은 처음으로 구호물자를 보냈었습니다.

비안 다킬 의원 / 이라크
"기독교 단체 또는 기독교 공동체가 야지디족을 도와줬어요."

2년이 지나고 세계의 이목이 난민에게 쏠리자 다킬 의원이 다시 지원을 요청합니다. 야지디족이 이라크에서의 삶을 재건하려면 여전히 도움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비안 다킬 의원
"야지디족을 위해 기도할 사람과 도와줄 사람이 필요해요. 그리고 그 상황에 관심을 가져줄 사람이 필요합니다. 사람들은 때때로 무슨 일이 있었는지 잊어버리니까요."

40만 명의 야지디족이 여전히 난민 신세로 텐트에서 살고 있고 혹독한 날씨를 견뎌야 한다는 것을 잊어버립니다.

비안 다킬 의원 / 이라크
"6~10세 사이의 소년들이 아직도 모술에 잡혀 있어요. ISIS가 아이들을 세뇌하고 무기 사용법을 가르쳐서 새로운 테러리스트로 만듭니다."

또 3천5백 명의 여성들이 아직도 ISIS에 잡혀 있습니다. 다킬 의원은 다행스럽게도 2천 명의 소녀와 아이들이 탈출했다고 밝혔습니다.

비안 다킬 의원 / 이라크
"하지만 심리 치료가 필요해요. 2년이 지난 현재 상황은 이렇습니다. 그리고 아무도 신경 쓰지 않아요."

인식을 높이고 도움을 얻기 위해 다킬 의원의 자매인 딜란이 신자르 재단을 시작했습니다. 의사인 딜란은 ISIS로부터 탈출했거나 구출한 소녀들을 치료했었습니다. 한 16살 소녀는
여러 차례 강간당한 뒤, 다른 지하디스트에게 담배 하나에 팔렸었다고 합니다.

딜란 다킬 의사 / 신자르 재단
"한 엄마는 9살짜리 딸이 눈앞에서 강간 당하고 출혈로 죽어가는 것을 목격 했다고 합니다. 이런 끔찍한 이야기가 매일 들려요."

대부분의 소녀들이 신체적인 학대와 고문에 시달렸습니다. 딜란은 정신적인 상처는 평생 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딜란 다킬 의사 / 신자르 재단
"그들은 지옥을 빠져나와 또 다른 지옥에 빠진 셈입니다. 난민 캠프의 텐트에 살아가야 합니다. 가족들 대부분은 납치됐거나 눈앞에서 죽었죠."

그녀는 야지디족 소녀들과 가족들에게 심리 치료가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의 트라우마 전문 심리학자들이 이라크인들을 가르치고 돕기를 바랐습니다. 딜란은 자신에게도 상담이 필요할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딜라 다킬 의사 / 신자르 재단
"그 이야기들은 평생 기억에 남을 거예요. 잠을 자지 못하는 날이 많고 아침까지 울곤 합니다. 솔직히 말하면 저 역시 트라우마를 얻었습니다."

소녀들을 위한 기도가 좋은 생각일까요?

딜란 다킬 의사 / 이라크
"물론입니다. 그렇게 한다면 정말 좋을 거예요. 그들은 정서적으로 충격을 받았어요. 무엇이든 도움이 될 거예요. 기도 역시 큰 도움이 됩니다."

목소리가 없는 사람들을 위한 소리가 된 두 자매가 이제야 세계가 ISIS 집단 학살 피해자라고 말하는 야지디족을 위한 기도와 도움을 요청합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