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글로컬 리포트

바로가기
18:16
오세아니아

파푸아뉴기니 - 최선옥 통신원

2483등록 2009-09-24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글로컬 리포트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아나운서: 선교사 통신원들을 전화 연결해, 생생한 선교지 소식을 들어보겠습니다.  

  오늘은 파푸아뉴기니를 연결합니다. 정일재, 최선옥 통신원!

통신원:네 안녕하세요. 이곳은 파푸아뉴기니입니다.

 

아나운서:타선교사가 번역한 성경을 점검할 자문위원으로 섬기기 위해 훈련을 받고 있다고 들었습니다.

자세한 소식 전해 주시죠?

통신원:네,자문위원 웍샵을 마치고 첫 실습으로 자문위원점검(consultant checking) 현장에 가서 관찰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자문위원이 번역된 성경구절 구절마다 어떻게 논리적으로 정확하게 질문하는지, 그리고 번역자와 점검도우미들 즉 그 해당 언어 그룹 현지인들 의 대답을 듣고 어떻게 반응해야 옳은지를 살펴보았습니다.
이번에 저희는 아이곤 종족의 이웃에 위치한 볼라(Bola) 언어그룹, 비투 (vitu/muduapa) 언어그룹과 모로베의 미가박(migabac) 언어그룹의 성경번역 자문위원 점검 과정에 관찰자로 참여했습니다. 주로 관찰하면서, 자문위원의 허락 하에 그 전날 미리 준비해 놓은 질문들을  복습해 보면서 많은 것을 체험할 수 있었습니다.
엄청나게 많은 시간이 요구되고 현장을 집중하여 관찰하는데 있어 많은  에너지가 필요하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부족하지만 조금씩 준비해 나가고자 합니다. 성경번역 자문위원으로써 여러 언어 종족이 새롭게 말씀으로 태어날 수 있도록 돕는 일은 너무 귀하고 신나는 일입니다.

 

아나운서:선교지에 맞는 실용적인 긴급의료후송을 포함한 토탈 의료보험 개발을 위한 연구 와 제안을 마련하셨다고 들었습니다.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통신원:네, 지난 번 제 딸 혜림이의 긴급의료후송 사건이 있은 후, 저희 뿐 만 아니라 여기서 사역하고 있는 한인 선교사들에게 실제적이면서 효율적인 보험을 마련해야 된다는 인식을 갖게 되었습니다. 여기 선교 지부에서도 필수 항목으로 긴급후송보험 (medevac insurance)을 요구했기에 체계적인 의료 및 후송 보험 마련이 시급히 당면한 과제가 되었습니다.

모든 서방 성경번역 회원선교회들은 이미 자신들의 형편에 맞는 보험을 보험사를 대상으로 단체 가입 조건으로 매년 협상을 하고 있습니다. 선교사들에게 일어날 수 있는 위험과 실질적으로 그것을 보상받을 수 있는 세세한 항목들을 분석 검토하면서 면밀히 협상에 임해야 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위클리프 성경번역선교회(WBT)의 7개국 보험 자료와 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하면서 우리 한국 성경번역선교회(GBT)에 맞는 보험관련 정보와 구체적인 보험을 소개해 주었습니다.

이번 일을 통해서 선교사 지원에 대한 우리들의 인식과 실상이 다른 선진국 회원 선교회보다 미흡한 것을 인정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우리 한국교회도 선교에 대한 구체적인 협력과 동역을 더 깊이 생각해 보고 발전해 나가기를 소원해 봅니다.


아나운서:특별히 기도제목이 있으시다고요?

통신원:네, 정일재 선교사가 9월 중순에 제부 마을로 들어가서 10월말까지 머무르면서 미처 끝내지 못한 목재를 만들고자 합니다.
정글에서 나무를 베고, 동력톱으로 일일이 규격대로 켜서 건조시킬 때, 하나님께서 정선교사의 건강을 지켜주시도록, 특별히 말라리아로부터 지켜주시도록, 10월 중순 안으로 마칠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기 바랍니다.
또 멜로디가 센터에서 마태복음 초역을 마치는 것과 제가 초역한 마가복음을 가지고 조언자 점검(advisor checking)을 할 때 정확하게, 명확하게, 또 자연스러움에 맞지 않는 부분들을 잘 찾고 수정할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십시오.
그리고 제가 성경번역자로, 저희 아이들의 한글교사로, 또  9월 한 달 동안 있는 서신서 웍샵 참가, 가정살림 및 아이들 양육을 잘 감당할 수 있도록, 특별히 지치지 않고 건강할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기 바랍니다.
끝으로 오는 12월에 성경번역을 위한 사무실과 집 건축을 꼭 시작할 수 있도록, 필요한 재정과 인력을 위해, 자재를 안전하게 잘 운반하고 보관할 수 있도록, 아무 사고 없도록
함께 기도해 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파푸아뉴기니에서 최선옥 통신원입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