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GN 투데이

바로가기
18:16
미션

쿠르드족에 대한 올바른 이해 필요

329등록 2018-09-27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CGN 투데이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앵커멘트▶
국가 없는 민족으로
가장 유명한 이들을 뽑으라면
팔레스타인을 먼저 떠올리기 쉽죠.

하지만 이들보다 훨씬 더 많은 인구의
세계 최대의 소수민족이 있습니다.

바로 중동에 거주하고 있는 쿠르드족인데요.

수년째 이들의 곁을
묵묵히 지켜온 신여호수아 선교사를 만나
쿠르드족에 대한 얘기를 들어봤습니다.

박건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세계 최대의 소수민족인 쿠르드족은
이란, 이라크, 터키, 시리아에 흩어져 살고 있는 민족으로

인구는 최소 3천만 명에서
최대 4천만 명까지 추산됩니다.

제일 많은 쿠르드족이 거주하고 있는 지역은 터키로
천오백여 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터키 인구의 5분의 1가량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이란, 이라크, 시리아에서도
수백만 명이 거주하는 쿠르드족은

자신들의 독립 국가 건설을 계속 외쳐왔지만
주변국들과의 갈등으로 번번히 좌절됐습니다.

반면 쿠르드족 무장 단체로 잘 알려진
터키의 쿠르드노동자당,
이라크의 페슈메르가,
시리아의 인민수비군대 등은

중동 내 IS 격퇴에 앞장서
큰 확약을 펼친 것으로도 유명합니다.

특히, 시리아 쿠르드족의 인민수비군대는
무슬림에도 불구하고 여성 군인들이 활약해
IS 격퇴에 큰 성과를 보였습니다.

현재 터키 동남부 지역에서
쿠르드족을 대상으로 사역하고 있는
신 여호수아 선교사는

2009년 처음 시리아에 파송된 후
일 년 만에 추방당해 지금의 터키 동남부 지역으로
사역지를 옮겼습니다.

선교 초기부터
쿠르드족을 사역 대상으로 삼은
신 선교사는

쿠르드족이 대부분 무슬림이며
산악 지역에 주로 거주하기 때문에
복음을 한 번도 듣지 못한 이들이 있다고 전했습니다.

[인터뷰] 신여호수아 선교사 / 터키 쿠르드족
우리가 알고 있는 하나님 나라와
그 예수님이 구원자 되시고 하나님이 아들 되신 그런 부분은
전혀 그들 가운데 들어본 일이 없었더라구요.
그래서 제가 복음을 전할 때 그들이 굉장히 놀라워했고
하나님께서 복음이 필요한 민족으로 저를 이끄셨구나
그 미전도 종족을 만나게 하셨구나…

신 선교사는
쿠르드족 역시 최근 IS의 형태를 보며
자신들이 믿는 이슬람에 대한
회의를 느낀다고 전했습니다.

신 선교사가 터키에 들어간 초기에
그들에게 복음을 전하면 거부감을 일으키고

오히려 역으로
신 선교사를 무슬림으로 개종시키려고 했지만

이제는 마음의 문을 열고
예수를 영접하는 이들이
생기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인터뷰] 신여호수아 선교사 / 터키 쿠르드족
(IS를 보며) 이게 진짜 이슬람인가 하면서 그 물음표 가운데같이 이야기하면서
질문하고 싶어 하고, 오히려 귀를 꽉 막고서 안 들으려는 게 아니라
같이 (복음을) 이야기하면서 듣고 아 그렇구나 이해하려고 하는 그런
많이 열린 부분들이 (생겼습니다.)

신 선교사는
산 외에 친구가 없다는
쿠르드족 속담을 언급하며,

이들은 같은 무슬림 주변국들과도
함께 어울리지 못하는 긍휼함이 필요한
종족이라고 언급했습니다.

결국 이들의 상처를 품어주고
함께 곁을 지키며 복음을 전해야 한다며,

이들에게 더 많은 관심과 사랑을 전할
무슬림 선교 헌신자들이 많아지길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인터뷰] 신여호수아 선교사 / 터키 쿠르드족
따돌림을 당하고 배신 당한 그런 왕따 종족 배신의 아픔을 겪은 종족입니다
그러나 그들이 하나 되지는 못하지만
지금 하나님께서는 마지막 시대 가운데 정말 이들을 사용하고 싶어 하시고
정말 자신의 백성으로 다시 돌이키려 하시는
그 하나님의 깊은 마음이 느껴지는…

CGN투데이 박건희입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