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GN 투데이

바로가기
가정/교육

‘비대면 시대’ 기독교대안교육이 ‘진짜 대안’

58등록 2020-10-12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CGN 투데이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앵커멘트/
기독대안교육이 무엇이고,
왜 필요한지,
다음세대 교육을 위해 어떤 대안이 될 수 있는지를
설명하는 자리가 마련됐습니다.

김현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팅/

비대면 교육의 비중이 높아지고 있는 현실 속
기독교대안교육이 정말 대안이 될 수 있을까.

이러한 기독 학부모들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온라인 설명회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서울기독교대안학교연합회와 기독교학교교육연구소는
최근 ‘다음세대, 기독교대안교육이 답이다’를 주제로
찾아가는 설명회를 개최했습니다.

[인터뷰]장한섭 대표/서울기독교대안학교연합회
코로나19 시대에 일반교육은 비대면으로 인해서 인격적, 정서적 교육이 되지 않고 있는데, 기독교 대안교육에서는 인격적인 교육을 더 강화시킬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첫 날에는
박상진 기독교학교교육연구소 소장이
‘교회, 가정, 학교 삼위일체가 교육’을 주제로
강의를 진행했습니다.

[녹취]박상진 소장/기독교학교교육연구소
다음세대 위기의 원인은 무엇이냐, 학교에요, 학교... 학교에 다니면서 학교에서 반기독교적인 가치관, 반성경적인 내용에 의해서 아이들이 교육을 받으면 받을수록 신앙과 괴리가 생기는 거예요. 해답은 ‘기독교 대안교육’이다...

박 소장은
코로나19 시대에
기독교 대안교육이 ‘대안’이 되기 위해서는
교육의 도구가 아닌 교육자의 마음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박상진 소장2/기독교학교교육연구소
중요한 것은 온라인이냐, 오프라인이냐의 문제가 아니라 사랑하느냐의 문제에요. 사랑할 수 있어요. 인격적 관계, 맺을 수 있어요. 저는 기독교 대안학교가 얼마든지 온라인을 통해서도 선생님이 그 아이를 사랑한다면 온라인을 통해서도 얼마든지 대안적 교육이 이뤄질 수 있는 거예요.

이어,
기독교대안교육이
공교육 회복을 위한 역할모델이 돼야 한다는 점도
분명히 했습니다.

[녹취]박상진 소장1/기독교학교교육연구소
공교육도 회복돼야 한다고 생각해요. 그러기 위해서는 바람직한 모델들이 여기저기서 생겨나야 하거든요. 저는 기독교대안학교 방문해보면, “아, 교육이 이럴 수 있구나”... 아이들이 방학이 싫다는 거예요. 학교를 나가고 싶어 하고, 선생님과 만나고 싶어 하고, 공부를 하고 싶어 하고. 교육이 이럴 수 있다는 것을 저는 일반학교에, 공교육에 보여줘야 한다고...

CGN투데이 김현정입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