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GN 투데이

바로가기
월드 리포트

'복싱 전설' 매니 파퀴아오, 대선 출마

28등록 2021-10-14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CGN 투데이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앵커]
세계적인 복싱 전설인 필리핀의 매니 파퀴아오가 상원의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가운데, 최근 필리핀 대선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 * * * *

[리포트]
'마지막 종소리를 들었다'
필리핀의 복싱 선수 매니 파퀴아오가 전한 은퇴사의 한 부분입니다.
8개 체급 챔피언에 오른 선수였던 그는 복싱 덕분에 가난에서 벗어나고, 많은 이들에게 영감을 줄 수 있었다고 전했습니다.

현재 필리핀 상원의원인 파퀴아오는 최근 내년 대선 출마를 공식화했습니다.

[인터뷰] 매니 파퀴아오 / 필리핀 상원의원
(복싱 선수로서) 은퇴를 선언했습니다. 인생의 더 큰 싸움에 집중하고자 합니다.
사람들을 섬기고, 부패와 불의에 맞서 싸우려고 합니다.

[리포트]
파퀴아오는 2억 달러 이상의 코로나19 지원 자금 용도에 대한 의혹을 제기하면서, 정부 기관의 부패 문제를 들고 나왔습니다.

[인터뷰] 매니 파퀴아오 / 필리핀 상원의원
우리나라의 상황이 매우 나쁩니다. 사람들은 고통스러워하고, 절망이 보입니다.
국민들은 더 나은 미래를 누릴 자격이 있습니다.
저의 인생을 향한 하나님의 목적이 있다고 항상 믿었습니다.
그 목적을 위해 아무것도 아닌 저를 일으키셨습니다.
사람들에게 영감을 줄 뿐만 아니라 그들을 돕고, 그들을 위해 싸우는 것입니다.

[리포트]
부패한 권력과 맞선 이번 싸움은 그 어떤 복싱 경기보다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인터뷰] 매니 파퀴아오 / 필리핀 상원의원
저는 이사야서 41장 10절 말씀을 가장 좋아합니다.
'두려워하지 말라 내가 너와 함께 함이라, 놀라지 말라 나는 네 하나님이 됨이라. 내가 너를 굳세게 하리라 참으로 너를 도와주리라, 참으로 나의 의로운 오른손으로 너를 붙들리라'
우리는 하나님만 두려워합니다. 경외합니다.
매일의 삶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오직 하나님만 영광 받으시는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