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GN 투데이

바로가기
월드 리포트

아르메니아로 피신하는 러시아인들

51등록 2022-05-12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CGN 투데이

#total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앵커]
다음 소식입니다.

아르메니아가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전쟁을 피해 도망친 난민들에게 새로운 피난처가 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 난민들은 우크라이나에서 온 사람들이 아닙니다.
그들은 러시아에서 온 사람들입니다.

* * * * *

[리포팅]
아르메니아는 현재 봄입니다.
수도 예레반 곳곳에 벚꽃이 만발했습니다.

벚꽃만 아니라 사람들도 넘쳐납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시작된 이후, 12만 명 이상의 러시아인들이 아르메니아로 향했고, 매일 더 많은 사람들이 도착합니다.

아르메니아인들에게는 갑작스럽고, 도전적인 상황입니다.

[인터뷰] 루비나 호브하니사이안
저의 약혼자와 아파트를 구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값이 2배가량 올랐습니다.
예레반에서 아파트를 구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합니다.
모든 지역의 값이 급격하게 올랐습니다.

[리포팅]
과거 구소련의 위성 국가였던 아르메니아는 러시아인들이 여행할 수 있는 몇 안 되는 나라 중에 하납니다.

매일 최대 40대의 비행기가 러시아에서 아르메니아로 출발합니다.
승객 대다수가 돌아갈 계획 없이 도착합니다.

아르메니아로 온 러시아인들은 전쟁에 대한 반대의 목소리를 냈습니다.

[인터뷰]
전쟁과 푸틴의 독재 때문입니다. 우리는 옮기기로 결정했습니다.
저의 친구들도 아르메니아에 왔습니다. 저는 조지아로 갑니다.
아마도 정부가 전복되기 전까지 돌아오지 않을 겁니다.
하지만 장담할 수는 없습니다. 그러나 언젠가 그럴 수 있기를 바랍니다.

[인터뷰]
끔찍합니다. 이 전쟁은 불법입니다.
푸틴은 우크라이나에서 수많은 전쟁 범죄를 저지르고 있습니다.
저의 조국의 정책에 동의하지 않아요.
전쟁을 하는데 패배하기를 바란다니 묘한 기분입니다.

[인터뷰]
러시아가 패배하는 것으로 전쟁이 끝나더라도, 그런 나라에서 편히 살 수 없을 것 같습니다.
나라의 지도자가 히틀러 같고, 절대적인 군국주의 정부는 끔찍합니다.

[리포팅]
지금까지 아르메니아는 정치적 입장 표명을 피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루비나 호브하니사이안
우크라이나 정부가 아르차흐 전쟁에서 아제르바이잔을 지지했기 때문에 아르메니아인들은 상처받았습니다.
우크라이나를 지지하고 싶어 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우크라이나에서 벌어진 일을 보고 나니, 마음이 좋지 않습니다.
하지만 노력 중입니다.
아르메니아에 있는 러시아인들뿐만 아니라 우크라이나인들에게도 열려 있으려고 합니다.

[인터뷰]
아르메니아인들은 러시아인들과 잘 지냅니다.
이 상황을 잘 이해하고 있습니다.
아르메니아에서도 얼마 전에 전쟁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정말 우호적입니다. 이 나라가 정말 좋습니다.

[리포팅]
예레반에는 우크라이나 난민들도 있습니다.
그들은 거리와 카페에서 러시아인들과 어깨를 나란히 합니다.

아르메니아인 목사는 이 위기에 밝은 면이 있다고 말합니다.

[인터뷰] 바즈겐 조라바이안 목사
절망적인 상황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낙심해서 소망이 없습니다.
러시아로 돌아간다는 희망이 없습니다.
그래서 이곳에 오래 머물려고 합니다.
이것이 우리에게는 아주 좋은 기회입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